Search and Hit Enter

서도호, 집속의 집

do ho suh - fallen star

“본래 문맥에서 떨어져 나와 엉뚱한 곳에 놓인 공간이지요.”

아버지의 영향으로 전통한옥에서 자란 작가 서도호씨에게 고층 건물로 채워져가는 도시에 대한 이질감은 더욱 극단적으로 다가왔을지 모른다. 한옥 집의 오래된 나무 문을 밀고 밖으로 나올 때마다 마치 타임머신을 타고 동떨어진 두 세상을 왕래하는 듯한 기분을 느꼈다고 하는 그. 그래서인지 작가 서도호는 자신의 작품 속에서 공간의 이질감에 대한 이야기를 자주 들려준다.

@cahier de Séoul

 

‘cause and effect’, 2007

Staircase IV, 2004 

Seoul Home

Reflection

the perfect home, 2002



 

 

No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