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and Hit Enter

현대카드 뮤직 라이브러리

한남동에 위치한 Music Library는 10000장이 넘는 레코드판과 3000권의 음악 전문서적과 잡지들이 소장되어 있다. 롤링스톤 잡지 전권이 비치되어 있기도 하고 1966년에 발매된 비틀즈의 앨범 “Yesterday and Today”의 첫 에디션 같이 구하기 힘든 앨범도 만나볼 수 있고 그 외에도 50년대 부터 지금까지 나온 많은 수의 레코드판이 소장되어 있다. 3층 높이의 건물인 이 음악 도서관은 한남동의 경사면에 위치한 건물로 1층은 언더그라운드 인디 밴드들이 공연할 수 있는 콘서트 무대가 있고 2층과 3층은 도서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Music Library는 현대카드가 시작한 아날로그 감성의 매게체를 만날 수 있는 공간 프로젝트로 ‘책’을 주제로 2013년에 문을 연 디자인 도서관과 2014년에 만든 여행 도서관 다음으로 만들어진 세 번째 프로젝트다. 현대카드 회원만을 대상으로 이용가능한 회원 전용 공간으로 이용되고 있다.

건축가 최문규와 Ga.A 건축 사무소가 디자인 한 건물로 커다란 보이드가 비탈진 한남동 동네 풍경을 너그럽게 건물 안으로 들어오게 해준다. 각 층을 연결해주는 계단을 올라가면서 테라스 너머로 시원한 서울 풍경을 볼 수 있다. 테라스를 덮은 커다란 지붕은 비가 오면 비를 피할 수 있는 공간으로 빗소리가 음악처럼 들리도록 하기 위해 디자인 됐다. 도서관 내부는 Gensler 사무소와 다른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으로 디자인 되었다.

 

©Kyungsub Shin

Music library + understage - Seoul

img-about2

img-about3

©Kyungsub Shin

 

Music-library-+-understage---Seoul-2

©Kyungsub Shin

music-library underage-seoul-music

©Kyungsub Shin

http://library.hyundaicard.com/

Photographer : Kyungsub Shin

 

Architecte : Ga.A Architectes

No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